이전
    다음

    입력 2018-09-01 16:39:22, 수정 2018-09-01 16:54:24

    ‘전참시’ 박성광 10년만에 팬미팅… 병아리 매니저 ‘치어 업’

    • [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박성광이 10년 만에 단독 팬미팅을 연다. 이에 병아리 매니저는 자존감 요정으로 변신, 박성광에게 자신감을 불어넣어 줬다고 전해져 이목을 집중시킨다.

       

      오늘(1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19회에서는 박성광과 병아리 매니저가 팬 미팅을 함께 준비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 속 박성광이 근심 가득한 표정을 짓고 있어 눈길을 끈다. 그는 10년 만에 하게 된 단독 팬 미팅을 목전에 두고 혹시나 팬들이 많이 안 올까 걱정이 된 것.

       

      박성광의 걱정을 들은 병아리 매니저는 “오빠도 이제 대세가 되셨으니까~”라며 불안해하는 박성광을 안심시켰다고 전해져 흐뭇한 미소를 자아낸다. 이에 박성광은 “기대하게 하지마~”라며 손사래를 쳤지만, 입꼬리를 슬쩍 올리며 내심 좋은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고 전해져 보는 이의 폭소를 유발한다.

       

      그런가 하면 박성광과 병아리 매니저가 본격적으로 팬 미팅 준비에 돌입한 모습이 공개된 가운데 두 사람이 팬들을 위한 선물을 준비하면서 오손도손 케미를 뿜어낼 예정이어서 관심을 집중시킨다.

       

      팬 미팅을 앞두고 걱정이 태산인 박성광과 자존감 요정으로 변신한 병아리 매니저의 모습은 오늘(1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전지적 참견 시점' 19회는 오늘(1일) 밤 11시 5분에 방송될 예정으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결승전이 연장전까지 진행될 경우 결방될 가능성이 있다.

       

      giback@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