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8-28 10:36:28, 수정 2018-08-28 10:36:28

    '데뷔 1주년' 골든차일드 “더욱 성장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

    • [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보이그룹 골든차일드(Golden Child)가 데뷔 1주년을 맞았다.

       

       골든차일드(이대열, Y, 이장준, TAG, 배승민, 봉재현, 김지범, 김동현, 홍주찬, 최보민)는 28일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데뷔한 게 엊그제 같은데 벌써 1주년이 됐다는 게 실감이 나지 않는다. 우리가 여기 올 수 있었던 것은 골드니스(팬덤명) 여러분 덕분이다. 변함없는 사랑 항상 감사드리고, 앞으로 골드니스에게 자랑스러운 그룹이 될 수 있도록 더욱 성장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소감 및 감사 인사를 전했다. 

       

       지난해 8월 28일 ‘인피니트 동생 그룹’으로 화제를 모으며 타이틀곡 ‘담다디’로 가요계 첫발을 내디딘 골든차일드는 빌보드가 선정한 ‘2017 K-POP 신인 베스트 10’에 이름을 올리며 존재감을 알렸다. 이후 ‘너라고’, ‘렛미’ 등 발표하는 곡마다 골든차일드만의 역동적인 칼군무와 탄탄한 라이브 실력으로 향후 한류를 이끌어 갈 차세대 K-POP 그룹으로 성장할 만한 잠재력을 인정받았다.

       

       뿐만 아니라 MBC 에브리원 ‘주간 아이돌’과 각종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넘치는 끼와 예능감은 물론 다수의 패션 화보를 장식해 비주얼까지 두루 갖춘 차세대 보이그룹으로 주목받고 있다.

       

       한편, 골든차일드는 데뷔 1주년을 맞아 공식 팬클럽 ‘골드니스’를 모집한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울림 엔터테인먼트 제공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