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8-18 11:55:33, 수정 2018-08-18 11:55:34

    [톡★스타] 이지아 “외적 변화 시도…트레이드 마크는 빨간 원피스”

    • [스포츠월드=최정아 기자] 배우 이지아가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오늘의 탐정’이 선우혜 역을 맡은 소감을 전했다.

       

      이지아가 연기하는 선우혜는 귀신 잡는 만렙 탐정 이다일(최다니엘)과 열혈 탐정 조수 정여울(박은빈)을 기괴한 사건으로 끌어들이는 의문의 여인이다. 이지아는 “지금까지 드라마에서 볼 수 없던 캐릭터라 흥미가 갔고,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고 역할을 선택한 이유를 고백해 기대감을 자아냈다.

       

      이지아는 “선우혜 캐릭터가 시종일관 ‘기이한’ 분위기를 자아내야 해서 그 부분에 중점을 두고 연기하고 있다. 나긋나긋한 목소리 연기가 관건이기도 하다. 순간순간 180도 다른 분위기를 연출해야 해서 많이 고민하고 있다. ‘오늘의 탐정’을 통해 변신을 확인해 주길 바란다”며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연기 변신에 이어 비주얼 변신에 설렘을 드러냈다. 앞서 공개된 ‘오늘의 탐정’ 촬영 스틸에서 이지아는 강렬하면서도 오싹한 분위기를 보여주며 많은 이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이에 “선우혜의 트레이드 마크인 빨간 원피스가 등장마다 강렬함을 선사할 것 같다. 캐릭터를 위해서 특별히 원피스를 맞춤 제작했고, 원래 헤어스타일에 붙임 머리로 변화를 주기도 했다. 평소 색조 화장을 잘 안 하는데 빨간 원피스에 어울리는 레드립을 시도했다”며 선우혜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선우혜를 위해 외적인 변화를 많이 도전했는데 많은 분들이 잘 어울린다고 해 주셔서 기쁘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소름이 돋을 정도로 오싹한 드라마와 역할에 새롭게 도전하게 되어 무척 설렌다. 좋은 연기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두고두고 회자될 만한 웰메이드 드라마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부진 각오를 전했다.

       

      한편 ‘오늘의 탐정’은 귀신 잡는 만렙 탐정 이다일과 열혈 탐정 조수 정여울이 의문의 여인 선우혜와 마주치며 기괴한 사건 속으로 빠져드는 호러스릴러 드라마다. 오는 9월 5일 첫 방송.

       

      cccjjjaaa@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