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8-14 15:06:17, 수정 2018-08-14 16:10:22

    [SW이슈] ‘신과함께’, 한국영화 최초 시리즈 쌍천만 대기록 쐈다

    • [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신과함께2)'이 한국영화 사상 최초로 두 편의 시리즈 모두 1000만 관객을 돌파하는 기염을 토했다. 이와 함께 '신과함께2'는 2018년 개봉작 중 첫 1000만 관객을 돌파하는 겹경사를 맞게 됐다.

       

      '신과함께-인과 연'이 2018년 세 번째, 한국 영화로는 1부에 이어 두 번째로 천만 영화가 됐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신과함께-인과 연'은 14일 오후 2시 34분 기준 누적 관객 수 1000만2508명을 달성하며 개봉 14일 만에 1000만 영화 반열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이는 2018년 개봉작 중 유일하게 1000만 관객을 동원한 '어벤져스:인피니티 워'(개봉 19일 만에 1000만 돌파)보다 5일 빠를 뿐만 아니라 작년 12월에 개봉하여 1440만 관객을 동원, 역대 박스오피스 2위에 오른 '신과함께-죄와 벌'(개봉 16일 만에 1000만 돌파)보다 2일 앞선 속도이다. 

       

      이로써 1, 2부 모두 천만 영화에 등극하며 ‘쌍천만’ 타이틀을 얻은 '신과함께'. 할리우드 대표 프랜차이즈 영화인 '어벤져스' 시리즈의 뒤를 이어 한국영화로는 유일하게 전 시리즈 1000만 돌파를 기록한 '신과함께' 시리즈는 그야말로 한국형 프랜차이즈 영화의 성공적인 안착을 알렸다. 

       

      한편 '신과함께2'는 해외에서도 흥행 열기를 이어가고 있다. 아시아 정킷이 진행됐었던 대만에서는 개봉 첫 주 580만 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영화 '미션임파서블: 폴아웃'의 오프닝 스코어보다 더 높으며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에 이어 3번째로 높은 수치다. 

       

      개봉 첫 주 만에 대만 최대 한국영화 흥행작인 '신과함께-죄와 벌'의 최종 수익(1600만 달러)의 3분의 1 가까이 따라잡은 '신과함께-인과 연'이 전작의 기록을 갱신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홍콩에서도 개봉 첫 주 330만 달러를 달성하며 역대 한국영화 최고 오프닝 스코어는 물론 2018년 아시아 영화1위 오프닝 스코어를 기록하였다. (모든 수치 USD 기준)

       

      '신과함께-인과 연'에 대한 해외의 폭발적인 반응은 이미 예견되어 있었다. 한국영화 사상 역대 최대 규모로 진행된 아시아 정킷 투어에는 대만, 홍콩, 태국, 필리핀, 싱가폴,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등 7개국 250여개의 매체가 참석해 '신과함께-인과 연'에 대한 뜨거운 기대와 관심을 표현하였다. 또한 레드카펫 행사에만 3000여명이 넘는 인원이 운집하며 해외 관객들도 '신과함께-인과 연'에 뜨거운 반응을 보여주었다. 

       

      열화와 같은 해외 관객들의 호응은 극장가로 이어졌다. 한국과 동시 개봉한 북미, 호주, 뉴질랜드를 비롯해 지난 주에 개봉한 베트남에서도 '신과함께-인과 연'은 역대 한국영화 최고 오프닝 박스오피스를 기록하는 등 연일 호평세례를 받으며 흥행 신기록을 달성하고 있다. 또한 '신과함께-인과 연'은 금주부터 태국, 미얀마, 인도네시아, 라오스, 캄보디아, 싱가폴, 말레이시아, 필리핀 등 11개국에서 9월초까지 순차적으로 개봉하며 해외 열풍을 이어 나갈 예정이다.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신기록을 세우고 있는 '신과함께-인과 연'이 앞으로 어떤 흥행 신화를 써 나갈지 세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giback@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