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7-23 18:43:56, 수정 2018-07-23 18:48:03

    팍스차일드, 미교와 '어반 뮤직 페스티벌' 출격… 달콤 감성 선물

    • [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감성 듀오 팍스차일드(하성, 수진)가 미교와 함께 무대에 올랐다.

      팍스차일드는 지난 22일 세종대학교 컨벤션센터 및 대양홀 일대에서 열린 ‘어반 뮤직 페스티벌 2018’(Urban Music Festival 2018)에 참여, 관객을 만났다.

      이날 팍스차일드는 미교와 함께 ‘별 세는 밤’으로 무대에 올랐고, 세 사람의 완벽한 호흡은 보는 이들에게 달콤한 감성을 선물했다. ‘별 세는 밤’은 윤동주 시인의 ‘별 헤는 밤’을 모티브로, 달콤한 멜로디와 공감하는 노랫말이 인상적인 스윗팝발라드다. 프로듀서로 유명한 히트 메이커 박정욱 작곡가가 참여했다.

      팍스차일드와 미교가 함께한 ‘어반 뮤직 페스티벌 2018’은 21일과 22일 양일간 약 8,000여 명의 관객을 불러 모으며 무더위 속 실내 쾌적한 공연으로 자리 잡는 것에 성공했다.

      giback@sport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