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7-18 15:55:12, 수정 2018-07-18 15:55:12

    최윤영, 공포영화 ‘0.0MHz’로 스크린 컴백

    • [스포츠월드=배진환 기자]

      배우 최윤영이 공포영화 ‘0.0MHz’로 스크린 컴백한다.

      영화 ‘0.0MHz’는 초자연 미스터리 탐사동호회 ‘0.0MHz’ 회원들이 한 흉가에서 겪는 이야기를 그린 공포물이다. 2012년 연재된 장작 작가의 인기 동명 웹툰을 원작으로 한 작품이다. 영화 ‘고사 두번째 이야기 : 교생실습’과 드라마 ‘뱀파이어 검사 시즌2’를 연출한 유선동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고, 앞서 에이핑크 정은지와 인피니트 이성열이 출연을 확정 지으며 화제를 모았다.

      최윤영은 최근 종영한 MBC 일일드라마 ‘전생에 웬수들’에서 여주인공 ‘최고야’ 역할로 열연, 동 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브라운관 시청률 보증수표로 자리매김 했다. 뿐만 아니라 영화 ‘마이 블랙 미니드레스’, ‘무서운 이야기’, ‘코리아’, ‘커플링’, ‘그댄 나의 뱀파이어’ 등 스크린에서도 꾸준히 활동하며 한계 없는 배우임을 입증했다. 작품마다 색다른 모습을 선보이는 최윤영의 차기작에 기대가 모인다.

      한편 영화 ‘0.0MHz’는 7월 말 크랭크인 예정이다.

      jbae@sportsworldi.com

      사진=래몽래인 제공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