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7-10 16:12:06, 수정 2018-07-10 16:12:10

    ‘포토피플2’ 이태환 합류, 몰카로 완성된 포토피플즈

    •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배우 이태환의 ‘포토피플 인 도쿄’ 합류 완전체 첫 방송이 시청자들에게 큰 재미를 선사했다.

       

      9일 네이버TV와 V LIVE를 통해 공개된 ‘포토피플 인 도쿄(이하 ‘포토피플2’)’ 5화에서는 새 멤버로 합류한 이태환이 신고식을 치르는 모습이 그려졌다. 기존 멤버인 김재중, 남우연, 임영민, 유선호, 조세호는 새 멤버 이태환을 맞이해 환영 몰래카메라를 기획한 것. 미션 장소로 어디를 가고 싶냐는 질문으로 몰카 사인은 시작된다. 긴자를 가려는 자와, 하라주쿠를 가려는 자의 의견이 절정으로 치닫는 이른바 ‘긴자의 습격’이 시작된 것. 특히, 촬영이 중단될 정도로 조세호와 남우현의 갈등이 고조된 가운데, 이태환이 멘붕에 빠진 모습이 그려져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태환은 갈등이 고조된 상황에서 어쩔 줄 몰라 하며 멤버 간 중재를 하려고 노력한다. 그는 분위기를 전환해보려 다 같이 박수를 치자고 분위기 쇄신을 위해 애쓰기도 하고, 멤버 간 의견 중재를 위해 나서기도 하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반드시 긴자를 가야 한다는 남우현과 언성을 높이는 조세호 사이에서 계속 중재를 시도하며 당황해하는 모습은 ‘프로중재남’, ‘오늘의 (평화)비둘기’ 라는 애칭을 만들어내기도 했다. 또한, 침착하게 멤버 간 의견을 조율하는 이태환의 성숙한 모습은 진정성이 돋보이기도 했다.

       

      절정으로 치닫는 상황에서 “나는 너의 영원한 형제야~”라고 온 멤버들이 노래를 부르며, 이태환의 포토피플 합류 환영 몰래카메라는 막을 내렸다. 이에, 이태환은 몰래카메라 덕분에 더 편해진 것 같다며, 환한 웃음으로 멤버들에게 화답해 분위기를 편안하게 이끌었다. 특히, 환영 몰래카메라를 준비한 멤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드러내 훈훈한 분위기 속에서 마무리됐다.

       

      이태환의 합류로 6명의 포토크루 완전체가 된 포토피플. 이들의 포토그래퍼 성장기는 매주 월,수 오후 5시 네이버TV, V LIVE에서 만날 수 있다.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네이버TV, V LIVE  '포토피플 인 도쿄' 방송화면 캡쳐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