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5-23 11:31:50, 수정 2018-05-23 11:34:28

    프로야구 넥센 선수 2명, 준강간 혐의 연루

    • [스포츠월드=정세영 기자] 프로야구 넥센 구단 소속 선수 2명이 준강간 혐의에 연루돼 경찰의 조사를 받는다.

      인천 남동경찰서는 23일 오전 “프로야구 구단 소속 선수 2명을 준 간강 혐의로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수사를 받게 될 선수는 포수 B와 투수 C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B와 C가 베스트웨스턴 인천로얄호텔에서 한 여성을 성폭행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고 전했다. 경찰 신고는 피해 여성의 친구가 이날 오전 5시 21분께 한 것으로 알려졌다.

      KBO는 해당 선수 2명에게 사실상 경기 출전을 할 수 없는 ‘참가 활동 일시 정지’ 조처를 내리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niners@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