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5-08 19:24:26, 수정 2018-05-08 19:24:25

    ‘잭팟’ 한수지, 3억원에 인삼공사와 재계약

    • [스포츠월드=박인철기자] 한수지(29·인삼공사)가 잭팟을 터트렸다.

      프로배구 여자부 KGC인삼공사가 8일 한수지, 박상미(24)와 FA계약을 체결했다. 계약기간은 3년이며, 연봉은 한수지가 3억원, 박상미가 5000만원으로 알려졌다.

      인삼공사의 한 관계자는 "한수지는 세터와 센터를 두루 겸할 수 있는 올라운드 플레이어로 차기 시즌 인삼공사의 다이내믹한 팀 컬러 구축에 반드시 필요한 선수다. 그 간의 팀에 대한 공헌도와 발전 가능성 등을 종합해 결정했다"라고 말했다.

      인삼공사는 1순위로 선발한 알레나에 이어 중앙 센터라인을 책임지고 있던 한수지와의 재계약을 통해 전력누수 없이 새로운 시즌을 준비할 수 있게 됐다고 자평했다.

      club1007@sportsworldi.com 
      사진=KOVO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