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4-27 13:36:41, 수정 2018-04-27 13:36:41

    이기제가 ‘이기제’!…K리그1 9R MVP 선정

    • [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이기제(27·수원 삼성)가 ‘KEB하나은행 K리그1(클래식) 2018’ 9라운드 MVP에 선정됐다.

      이기제는 지난 25일 수원 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수원과 경남간 경기에 선발 출장해 풀타임 활약했다. 전반 16분, 이기제는 투지 넘치는 태클로 상대 패스를 차단하며 전세진의 선제골을 어시스트했다. 이어 후반 8분에는 송곳 같은 크로스로 김종우의 세 번째 골을 도우며 수원의 승리를 굳혔다. 활발한 플레이와 공격가담으로 2개의 도움을 기록한 이기제는 MVP에 선정되는 기쁨을 누리게 됐다.

      이날 경기에서 승리하며 리그 4연승을 기록하게 된 수원은 이기제를 비롯해, 데얀, 김종우, 전세진 등 총 4명의 선수가 베스트 11에 이름을 올렸고, 9라운드 베스트 팀에도 선정됐다.

      한편, 같은 날 울산 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울산과 인천의 경기는 2-1로 홈팀 울산이 승리했다. 울산의 외국인 공격수 토요다의 K리그 데뷔골이 터진 이 경기는 양팀 도합 31개의 슈팅이 나오는 화끈한 난타전으로 펼쳐졌으며 9라운드 베스트 매치에 선정됐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