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4-21 03:00:00, 수정 2018-04-20 16:13:37

    [내야외야] "아이들과 신나게 놀자" … NC '애프터스쿨' 18시즌 시작

    • [스포츠월드=정세영 기자] “손과놀과 랠리가 왔다. 달리고 춤추고 놀아보자.”

      프로야구 NC의 무료 방과후 프로그램인 ‘손민한과 놀자(손과놀)’와 ‘랠리 다이노스와 놀자’가 4월부터 새 학기 프로그램을 시작했다. NC와 경남교총이 손잡고 올해 11월까지 창원 경남지역에서 7개월(8월 방학기간 제외)동안 운영한다.

      손과놀은 2016년 시작한 은퇴선수 재능기부 프로그램으로, 한국프로야구 123승 기록의 투수 출신 손민한 순회코치가 학생들에게 티볼 교육을 하고 있다. 지난해 창원 경남의 55개 학교, 1295명의 학생들과 함께 놀았다.

      NC 치어리딩 팀이 지역 학교를 찾아 함께 공연을 만드는 ‘랠리 다이노스와 놀자’와 함께 NC의 대표적인 ‘애프터스쿨’ 활동이다. ‘랠리 다이노스와 놀자’는 지난해 14개 학교, 1526명의 학생을 만났다.

      올해 애프터스쿨은 창원 인근 지역 학교를 중심으로 열린다. 손과놀에는 NC 투수 출신의 변강득 코치가 새로 합류했다. 티볼 교육에 이어 ‘도전 홈런왕’ 게임도 추가됐다. 우수 참가 학생은 구단 모자, 마스코트 볼펜, 손민한 코치 사인볼 등 3만5000원 상당의 선물도 받는다.

      랠리 다이노스와 놀자 프로그램에서는 레크리에이션 게임과 학급별 치어리딩 공연이 진행된다. 참가 학생들은 구단 모자, 로고볼, 다이노스틱 등 선물을 받는다.

      애프터스쿨 행사 신청은 경남교총(전화 055-263-1842)로 하면 된다. 행사 사진은 NC 애프터스쿨 페이스북 페이지에서 볼 수 있다.

      niners@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