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4-13 03:00:00, 수정 2018-04-13 10:40:03

    전통의 ‘KPGA 선수권대회’, 향후 10년간 에이원컨트리클럽서 개최

    • [스포츠월드=배병만 선임기자] 국내에서 가장 오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KPGA 선수권대회’가 향후 10년간 에이원컨트리클럽(경남 양산시 소재)에서 펼쳐진다.

      (사)한국프로골프협회(회장 양휘부, 이하 KPGA)와 에이원컨트리클럽(대표이사 이경재)은 대회장 임대차 계약을 체결하고 2027년까지 ‘KPGA 선수권대회’를 개최하는 데 합의했다.

      에이원컨트리클럽이 대회 장소 후원을 약속함에 따라 ‘KPGA 선수권대회’는 계약 기간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라는 대회명으로 불리게 됐다.

      올해로 61회째를 맞이하는 ‘KPGA 선수권대회’는 1958년 6월 대한민국 최초의 프로골프대회로 첫 선을 보인 뒤 지금까지 한 해도 거르지 않고 진행되고 있는 명실상부 최고 권위의 대회다.

      이미 2016년과 2017년 ‘KPGA 선수권대회’를 개최했던 에이원컨트리클럽은 이번 계약에 따라 12년 연속 ‘KPGA 선수권대회’를 개최하게 됐다.

      특히 2016년 진행된 ‘제59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 최종일에는 많은 비가 내렸음에도 코스 내 완벽한 배수시설로 경기 운영에 영향을 주지 않아 관계자들의 찬사를 받기도 했다.

      에이원컨트리클럽 이경재 대표이사는 “유구한 역사의 KPGA 선수권대회를 오랜 기간 개최할 수 있게 되어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지난 2년의 대회 개최 경험을 바탕으로 선수들이 최고의 경기력을 선보일 수 있도록 코스 정비를 비롯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에이원컨트리클럽은 1999년 6월 개장한 총 27홀 규모의 골프장으로 대회 기간 서코스와 남코스를 대회 코스로, 동코스를 갤러리 편의 공간으로 마련할 계획이다.

      ‘제61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는 오는 6월 28일(목)부터 7월 1일(일)까지 나흘간 펼쳐진다. 

      man@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