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2-02 10:05:20, 수정 2018-02-02 10:05:20

    삼성, 제18회 김현준 농구장학금 수상자 3인 선정

    • [스포츠월드=이재현 기자]삼성이 ‘제18회 김현준 농구장학금’ 수상자로 김재현(광신정산 1년), 양준석(무룡고 1년), 조민근(광신중 3년) 3명의 학생을 선정했다고 2일 밝혔다. 선정된 수상자는 각각 340만원의 장학금과 장학패를 받는다. 장학금 전달식은 11일 LG와의 경기 중 하프타임에 故김현준 코치의 차녀인 김재희씨와 함께 한다.

      김재현, 양준석, 조민근은 시상식 전날인 10일 오전에 아디다스 매장을 방문하여 물품을 지원받고 오후에는 삼성트레이닝센터를 방문하여 체격 측정 후 트레이너와의 미팅, 선수단 훈련 동행, 선수들과의 저녁식사 시간을 갖는다. 11일에는 청병원에서 건강검진 및 주치의와의 미팅 시간을 갖고 LG전 경기 하프타임에 제18회 김현준 농구장학금 전달식을 참석한다.

      ‘김현준 농구 장학금’은 한국농구 발전을 선도한 고인을 기리며 장래가 촉망되는 농구 유망주를 지원하기 위해 시행하고 있다.

      지난 2000년부터 팀 승리 당 일정금액을 적립하여 59명에게 총 1억 2,51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해왔다. 2011년 11회 장학금부터 선정대상자를 기존 서울 연고지역 내에서 전국으로 확대하여 적용했으며 지도자의 추천과 2017년 각종 대회기록을 토대로 심사를 거쳐 선정하였다.

      한편 역대 수상자 중 KBL에서 활약한 선수는 삼성의 이관희, 임동섭, 이동엽, 천기범을 비롯해 제 1회 수상자 양희종(인삼공사)을 시작으로 박찬희(전자랜드), 이승현(오리온), 최준용(SK), 송교창(KCC), 양홍석(KT) 등 총 29명이다.

      swingman@sportsworldi.com 

      사진=삼성 썬더스 제공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