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12-19 17:02:15, 수정 2017-12-19 17:02:15

    손흥민·이민아 '2017 대한민국 올해의 선수상' 수상

    • [스포츠월드=권영준 기자] 손흥민(25·토트넘)과 이민아(26·고베 아이낙)가 2017년 ’대한민국 축구 올해의 선수’로 선정됐다.

      대한축구협회는 19일 오후 서울 새빛섬에서 '2017 KFA 시상식'을 열고 소속팀과 대표팀에서 최고의 기량을 뽐낸 손흥민과 이민아에게 각각 남·녀 ‘올해의 선수상’을 수여했다.

      손흥민은 총 168점을 득표, 최근 K리그와 동아시안컵 MVP를 잇따라 수상하며 강력한 경쟁자로 떠오른 이재성(전북, 131점)을 제치고 2017년 대한민국 최고의 선수 자리에 올랐다. 대표팀의 에이스로 활약하면서 소속팀 토트넘에서도 한국 선수로는 유럽 리그 한 시즌 최다골(21골)을 기록하는 등 물오른 공격력을 과시했다. 손흥민이 올해의 선수상을 받은 것은 2013년과 2014년 연속 수상에 이어 세 번째다. 세차례 수상은 기성용(2011, 2012, 2016년)과 함께 공동 최다 기록을 세웠다.

      이민아는 올해 WK리그에서 28경기 14득점 10도움을 기록하며 인천현대제철의 5년 연속 우승에 핵심 역할을 했다. 득점과 도움 모두 브라질 선수 비야에 이어 2위다. 대표팀에서도 센스있는 볼터치와 패스로 공격을 이끌며, 아시안컵 예선 평양원정과 동아시안컵에서 활약했다. 이민아가 올해에 선수에 뽑힌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아마추어 지도자에게 주어지는 올해의 지도자상은 울산현대고를 고교왕중왕전 우승 등 5관왕으로 이끈 박기욱 감독과, 여고부 3개 대회 우승을 차지한 충주예성여고 권무진 감독에게 돌아갔다. 또 새롭게 떠오른 루키들을 위한 ‘영플레이어’상에는 U-18 대표팀과 울산현대고의 공격수 오세훈, 여자 U-16 대표팀의 주전 수비수 이수인(울산 현대청운중)이 각각 선정됐다.

      1970년대 초반 대한축구협회장을 역임하며 금융단 축구팀 창단 등으로 한국 축구의 새 시대를 열었던 故 장덕진 회장(올해 4월 별세)에게는 특별공헌상을 수여했다.

      young0708@sportsworldi.com / 사진=대한축구협회

      2017 KFA 시상식 주요 수상자 명단

      올해의 선수(남자) : 손흥민(토트넘 홋스퍼)

      올해의 선수(여자) : 이민아(인천현대제철 -> 고베 아이낙)

      대한민국 축구공헌대상 : 하나금융그룹 김정태 회장

      특별공헌상 : 故 장덕진(전 대한축구협회장)

      올해의 지도자(남자) : 박기욱(울산현대고 감독)

      올해의 지도자(여자) : 권무진(충주예성여고 감독)

      올해의 영플레이어(남자) : 오세훈(울산현대고)

      올해의 영플레이어(여자) : 이수인(울산현대청운중)

      올해의 심판(남자주심) : 고형진

      올해의 심판(남자부심) : 장종필

      올해의 심판(여자주심) : 오현정

      올해의 심판(여자부심) : 이슬기

      올해의 베스트골 : 이승우(헬라스 베로나. U-20 월드컵 아르헨티나전 득점)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