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10-20 13:31:19, 수정 2017-10-20 11:36:48

    음실련, 실연자 페스티벌 'KMPF' 11월 개최

    • [스포츠월드=김원희 기자] 사단법인 한국음악실연자연합회(회장 김원용, 이하 ‘음실련’)와 한국체육산업개발주식회사(이하 ‘체육산업개발’) 11월 9일부터 12일까지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과 뮤직라이브홀 등에서 '2017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기원 실연자 페스티벌 KMPF(Korea Music Performers‘ Festival)'을 공동 개최한다.

      음실련과 체육산업개발은 평창동계올림픽 및 저작인접권에 대한 체계적인 대국민 홍보와 페스티벌을 통한 실연자 발굴 및 지원 사업 연계, 사회 환원을 통한 시민들과의 만남을 목적으로 첫 실연자 페스티벌 KMPF를 개최한다.

      11월 9일에는 '4차 산업혁명과 음악실연자의 보호'라는 주제로 국내•외 저작권 전문가와 아티스트들이 함께하는 국제 저작권 포럼을 개최하고 10일에는 국악과 클래식 아티스트들의 공연인 ‘코리안 클래식 데이’를, 11일에는 연주자를 중심으로 한 밴드 연주자들과 재즈 아티스트 등 국내 최정상 연주자들의 공연인 ‘뮤지션 데이’를, 12일에는 4일간의 페스티벌을 성대하게 마무리할 가수중심의 공연인 ‘아티스트 데이’등 국내 모든 실연자들이 공감 할 수 있는 실연자 페스티벌과 올림픽 공원 거리에서 버스킹 등 일반인들이 즐길 수 있는 행사도 같이 준비중이다.

      음실련은 ‘실연자 페스티벌 KMPF’를 통해 평창 동계올림픽 붐업과 국내에서 활동하는 실연자들의 다양한 의견수렴을 통한 회원권익향상 및 국내 실연자들의 저작인접권과 저작권 인식 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밝혔으며, 체육산업개발은 올림픽공원에서 다양한 실연자 공연이 개최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조할 예정이다. 음실련은 조만간 국제 저작권 포럼 참여자와 3일간의 저작권 페스티벌 라인업을 공개한다.

      kwh0731@sportsworldi.com

      사진=(사)한국음악실연자연합회 제공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