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10-11 10:07:42, 수정 2017-10-11 10:07:41

    이태임의 ‘품위있는’ 연극 도전…‘리어왕’ 둘째 딸 역 확정

    • [스포츠월드=최정아 기자] 배우 이태임이 연극에 도전한다.

      이태임은 오는 11월 연극 ‘리어왕’에 출연, 리어의 둘째 딸 리건 역을 연기한다. 그의 연극 무대는 데뷔 이후 첫 도전이다.

      이태임은 “언젠가는 배우로서 무대에 꼭 서보고 싶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었는데 세계적으로 유명한 고전 작품을 안석환, 손병호 배우와 같은 연기 배테랑 선배들과 함께 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해 흔쾌히 작품에 참여하게 됐다”고 밝혔다.

      ‘리어왕’은 ‘맥베스’ ‘햄릿’ ‘오셀로’와 함께 4대 비극으로 불리는 셰익스피어의 희곡. 이번 연극 ‘리어왕’은 국내 무대에서는 쉽게 찾아볼 수 없는 정통서사극으로 스토리와 대사, ​캐릭터는 물론 의상과 소품, 무대를원작에 충실한 오리지널 버전으로 재현될 예정이다.

      리어 역에는 안석환, 손병호 배우가 더블캐스팅 됐고 첫째 딸 거너릴 역에는 강경헌이 출연하며 그 외에 30여명의 배우, 50명의 스태프가 참여한다.

      연극 ‘리어왕’은 오는 11월 5일부터 26일까지 서울 국립중앙박물관 극장용에서 공연된다.

      cccjjjaaa@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