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07-27 13:31:14, 수정 2017-07-27 13:31:13

    야구 스페셜 68회차 “NC, kt에 승리할 것”

    • [스포츠월드=이지은 기자]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는 오는 28일에 열리는 2017시즌 KBO리그 3경기를 대상으로 한 야구토토 스페셜 68회차 투표율을 중간 집계한 결과, 2경기 kt-NC전에서 과반을 넘는 52.51%가 NC의 우세를 예상했다고 밝혔다.

      kt의 승리 예상은 33.49%를 기록했고, 나머지 13.99%는 양 팀의 같은 점수대를 전망했다. 최종 점수대로는 kt(2~3점)-NC(6~7점) 항목이 1순위(7.08%)를 차지했다.

      시즌 초반부터 최하위권에서 벗어나지 못하고있는 kt는 최근 8경기에서도 1승7패를 거두며 극도로 부진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선발, 불펜, 타선 어느 것 하나 내세울 것이 없다. 후반기 들어 중위권 경쟁이 심해지면서 상대팀들은 약체인 kt를 만나면 승수를 챙기기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어 kt의 최하위권 탈출은 쉽지가 않다.

      반면, NC는 꾸준한 경기력으로 2위 자리를 수성하고 있다. 양팀의 시즌 맞대결에서도 NC가 7승2패로 크게 앞서있고, 마운드에선 kt전 방어율 평균 2.78점으로 전체 구단 상대 방어율(4.53)보다 크게 낮은 수치를 기록하고 있어 NC가 손 쉬운 승리를 거둘 것이라 예측하는 토토팬들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1경기 두산-KIA전에서는 43.77%가 홈팀 두산의 승리를 예상했고, 41.44%는 원정팀 KIA에 투표하며 팽팽한 접전을 예상했다. 나머지 14.81%는 두 팀의 같은 점수대를 선택했고, 최종 점수대에서는 두산이 6~7점, KIA가 4∼5점을 기록할 것(4.90%)이라는 예상이 최다를 기록했다.

      마지막 3경기 넥센-삼성전에는 49.55%가 넥센의 승리를 내다봤다. 삼성의 승리는 34.82%, 같은 점수대는 15.63%로 나타났다. 최종 점수대로는 넥센이 6~7점, 삼성이 2~3점대를 기록할 것이라는 예상이 1순위(6.39%)로 집계됐다.

      한편, 야구토토 스페셜 68회차 게임은 경기시작 10분 전인 28일 오후 6시20분에 발매가 마감되며, 경기가 모두 종료된 이후에 적중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number3togo@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