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04-24 16:42:51, 수정 2017-04-24 16:42:50

    2017년 한국배구연맹 통합워크샵 개최

    • [스포츠월드=권기범 기자] 한국배구연맹(총재:구자준)은 26∼27일까지 강촌 엘리시안 리조트에서 각구단 사무국 및 코칭스태프, 방송사, 언론사, 연맹 사무국, 심판, 전문위원 등 프로배구에 관여하는 많은 사람들이 참가하는 2017 한국배구연맹 통합워크샵을 실시한다.

      이번 워크샵은 26일 오전 모든 관계자들이 항상 경각심과 관심을 가져야하는 도핑방지교육과 부정방지교육으로 워크샵을 시작한다. 다음 순서로 2016-2017시즌 제도변경 사항, 2016년 통합워크샵 결과 및 주요 진행 상황, 2016-2017시즌 리뷰 자료 등 지난 시즌을 돌아볼 수 있는 자료를 발표하는 자리를 갖는다.

      오후 시간에는 KOVO 통합워크샵 만의 전통으로 자리잡고 있는 분임토의를 실시한다. KOVO 통합워크샵의 분임토의는 워크샵에 참가하는 모든 사람들이 조별로 나누어 각각의 의제를 가지고 토론하고, 각 조별로 도출된 결론을 전체 회의에서 발표해 이를 바탕으로 차기 시즌 리그 운영에 기준을 세우는 중요한 자리다.

      통합워크샵의 분임토의는 초등학교 배구 활성화를 통한 연고지 내 미래 프로배구 선수의 체계적 육성을 위한 ‘연고지 육성학교 운영방안(초등학교)’과 비주전선수들의 경기력 향상을 위한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기 위한 ‘KOVO 챌린지(2군)리그 운영을 통한 비주전선수 경기력 향상’ 그리고 공정하고 원활한 경기운영을 위한 ‘비디오판독 제도 및 운영방식 개선’이라는 3가지 의제를 가지고 실시될 예정이다.

      토의를 통해 합의점이 도출된 내용은 향후 실무위원회 및 이사회를 거쳐 실질적으로 V리그 운영에 반영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27일에는 모든 참가자가 함께하는 체육행사를 통해 친목을 다지는 자리로 행사를 마무리 하게 된다. 

      polestar174@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