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6-11-14 09:49:39, 수정 2016-11-14 09:49:38

    인천 전자랜드, KBL 최초로 선수 출연 뮤직비디오 공개

    • [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전자랜드가 KBL 최초로 소속 선수단이 참여한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전자랜드는 지난 12일 KCC와의 홈경기 당시 2쿼터를 끝내고 대형 전광판을 통해 뮤직비디오를 팬들에게 공개했다. 뮤직비디오를 본 팬들은 큰 박수와 환호를 보냈다.

      뮤직비디오는 ‘팬 퍼스트 체인지 전자랜드’라는 슬로건 아래 제작됐다. 슬로건은 전자랜드 농구단의 주인은 팬이며, 팬들과 함께 소통하고 변화하는 구단이 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전자랜드는 이번 뮤직비디오에서도 농구팬들에게 색다르고 차별화된 선수단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뮤직비디오의 음악은 인천 전자랜드의 홍보대사인 가수 ‘유리’가 맡아, 자신의 힙합곡 ‘Work It Out’에 노랫말을 개사해 불렀다. 전자랜드는 최근 젊은 층에게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힙합 음악을 통해 젊은 농구팬들에게 더욱 친밀하게 다가갈 예정이다.

      뮤직비디오의 주인공은 전자랜드 정효근 선수와 이애수 치어리더다. 프로 농구선수가 꿈인 남자주인공과 치어리더가 되고 싶은 여자 주인공의 꿈을 이루기 위한 노력과 열정, 사랑을 뮤직비디오의 스토리로 담았다. 이밖에도 유도훈 감독과, 코칭스탭, 전자랜드 소속 선수들도 모두 뮤직비디오에 출연했다.

      인천 전자랜드 구단 관계자는 “우리 팬들이 흥겹게 즐기며 응원할 수 있는 문화를 만들기 위해 우리만의 노래와 노랫말을 활용해 뮤직비디오를 만들었다”며 “앞으로 구단 홈페이지, SNS, 홈 경기장을 통해 팬들이 뮤직비디오를 접할 수 있도록 진행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뮤직비디오 캡처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