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6-10-30 11:03:51, 수정 2016-10-30 11:03:51

    [SW신간] 군웅할거 대한민국 삼국지

    • [스포츠월드=김원희 기자] 현재 대한민국 정치 상황은 많은 영웅들이 각각 한 지방에 웅거(雄據)하여 세력을 과시하며 서로 다투는 이른바 ‘군웅할거의 시대’다. ‘난세의 간웅’과 ‘치세의 능신’의 등장이 절실할 때라고 하겠다. 저자 김재욱은 대중에게 널리 알려져 있는 소설 '삼국지' 등장인물에 현재 대한민국 정치인을 비유하여 향후 대선에 승리의 동남풍이 어디로 불지 예측해보고, 바람직한 정치 사회상과 ‘치세의 능신’, ‘난세의 간웅’이 누구일지 독자로 하여금 판단하게 한다.

      ‘군웅할거 대한민국 삼국지’는 2017 대선을 앞두고 정권을 바꿀 능력이 있는 ‘야권 정치인’의 이야기가 주를 이룬다. 사실에 근거한 이들의 행적과 ‘삼국지’ 등장인물들의 일화를 절묘하게 비교하여 마치 옛날과 지금의 인물이 거울을 대하고 보는 듯하다. 이 대목에서 독자는 흥미를 일으키게 된다. 아울러 군데군데에 서려 있는 작가의 신랄하고 진정어린 쓴 소리도 재미를 더하는 요소가 된다. 김재욱 지음. 투데이펍. 352쪽.

      kwh0731@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