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6-07-12 13:47:14, 수정 2016-07-14 14:43:54

    축구스페셜+ 25회차, 축구팬 77%“가와사키, 니가타에 완승 예상”

    •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는 오는 13일에 펼쳐지는 센다이-우라와(1경기)전과 가시마-나고야(2경기), 가와사키-니가타(3경기)전 등 J리그 3경기를 대상으로 한 축구토토 스페셜+25회차 투표율 중간집계 결과, 축구팬의 77.57%가 가와사키-니가타(3경기)전에서 가와사키의 승리를 예상했다고 밝혔다.

      니가타의 승리 예상은 9.24%에 머물렀고, 나머지 13.20%는 무승부를 예측했다. 최종 스코어에서는 2-0 가와사키 승리(13.71%)가 가장 높게 나타났고, 그 뒤를 3-0 가와사키 승리(13.42%)와 2-1 가와사키 승리(10.79%)가 이었다.

      1경기 센다이-우라와전의 경우 3위 우라와가 홈팀 센다이를 물리칠 것이라는 예상이 63.39%로 최다를 차지했다. 센다이의 승리 예상은 16.76%였고, 무승부는 19.89%로 집계됐다. 최종 스코어에서는 1-2 우라와 승리가 15.44%로 1순위를 차지했고, 1-3 우라와 승리(11.11%), 0-2 우라와 승리(10.36%)순으로 나타났다.

      2위 가시마와 16위 나고야의 대결이 펼쳐지는 2경기에서는, 홈팀 가시마가 나고야를 가볍게 누를 것으로 예상한 투표율이 74.51%로 대다수를 차지했다. 강등권으로 추락한 나고야는 11.28%만을 얻었고, 무승부는 14.17%를 기록했다. 최종 스코어는 2-0 가시마

      승리가 14.02%로 가장 높게 나왔다.

      국내에서 개최되는 다양한 국제대회를 지원하기 위해 발행하고 있는 축구토토 스페셜+는 지정된 3경기의 최종 스코어를 알아맞히는 게임으로, 게임 방식은 1-2번 경기 결과만 예상하는 더블과 3경기 결과를 모두 맞히는 트리플로 나뉜다. 경기 별 최종 스코어는 0•1•2•3•4•5+(5골 이상)등 여섯 가지 중 하나를 골라 표기하면 된다.

      이번 축구토토 스페셜+ 25회차는 오는 13일 밤 6시 50분에 발매가 마감되며, 상세한 일정은 스포츠토토 홈페이지 및 공식 온라인 발매 사이트인 베트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체육부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