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5-11-05 14:38:28, 수정 2015-11-05 14:38:28

    "전북, 제주 꺾고 K리그 우승 확정 지을 것"… 축구토토 승무패 38회차

    • 〔스포츠월드=권영준 기자〕 “전북 현대가 제주 유나이티드를 꺾고 K리그 클래식 우승을 확정지을 것”이라고 축구팬 55%가 예상했다.

      체육진흥투표권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www.ktoto.co,kr)가 오는 7일(토)부터 9일(월)까지 펼쳐지는 국내 프로축구 K리그클래식 6경기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8경기 등 총 14경기를 대상으로 한 축구토토 승무패 38회차 투표율을 중간 집계한 결과, K리그클래식 제주-전북(10경기)전에서 국내 축구팬의 55.13%가 전북의 승리를 점쳤다고 밝혔다. 제주 승리 예상은 19.94%로 나타났고, 무승부 예상은 24.93%로 예측됐다.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 시즌 막바지에 접어든 국내 프로축구 K리그클래식에서는 마지막 세 경기만을 남기고 있는 가운데, 선두 전북이 이번 제주 원정에서 시즌 우승을 확정 지을 수 있을지에 축구팬들의 관심이 모이고 있다. 전북은 승점 69점으로 남은 3경기 중 한 경기만 이겨도 자력 우승을 확정짓는다. 2위 포항과의 승점 차도 7점으로 여유가 있다. 이번 경기 이후 성남, 수원전이 남아 있지만 제주보다는 부담스러운 것이 사실이다. 제주전에서 시즌 우승을 확정 짓기를 바라는 전북으로서는 이번 경기에서 총력전을 펼칠 것으로 보인다.

      다만 제주가 이번 시즌 홈경기에서 리그 최다인 경기당 평균 1.9골을 넣으며 강세를 보이고 있다는 점과 최근 전북과의 맞대결서 3-2로 역전승을 거뒀다는 점을 고려한다면 무조건 전북의 승리를 예측하기는 힘든 경기다.

      최근 6연승으로 쾌조의 컨디션을 보이고 있는 2위 포항(64.06%)은 성남(12.59%)에게… 승리하며 1위 전북을 상대로 막판 뒤집기를 노릴 것이란 예상이 높게 나타나 눈길을 끌었다. 포항은 지난 7월11일 이후 무려 14경기 동안 패배하지 않았고, 최근엔 6연승을 거두는 등 계속해서 승점을 쌓아 올리며 선두 전북과의 승점 차이를 7점 차까지 줄였다. 최근 포항은 2013시즌 우승 당시를 떠올리게 할 만큼 기세가 등등하다. 다만 이제 남은 3경기에서 모두 승리하고 전북의 경기 결과를 지켜봐야 하는 입장이다. 만일 우승이 어렵더라도 3위 수원과의 승점 차가 1점이기 때문에 준우승을 차지하기 위해서라도 반드시 승리가 필요하다.

      한편 성남은 서울전 1-2 패배에 이어 수원과의 경기에서도 득점 없이 비기면서 5위 자리를 고수했다. 아시아챔피언스리그 진출을 위해선 3위 이상을 노려야 하지만, 3위 수원과의 승점 차가 6점으로 쉽지는 않아 보인다. 최근 3년간 맞대결에서는 5승 2무 1패로 포항이 앞서고 있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 EPL에서는 손흥민이 속한 토트넘이 아스널 에미레이트스타디움으로 원정을 떠난다. 이번 경기는 손흥민이 부상에서 돌아올 것으로 유력한 경기이기에 국내 축구팬들의 관심이 더욱 쏠리는 경기다. 이번 아스널-토트넘(13경기)전에서는 홈팀 아스널이 58.27%의 득표율을 보이며 토트넘(18.40%)을 제압할 것으로 토토팬들은 예측했다.

      아스널은 리그에서 5연승을 달리면서 맨체스터시티에 골득실에서 뒤진 2위 자리에 위치해 있다. 지루와 산체스 등 공격진의 활약이 경기마다 이어지며 최근 5연승한 경기에서 경기당 평균 3.2골의 골 소나기를 퍼붓고 있다. 다만 5일 새벽 열린 바이에른 뮌헨과의 챔피언스리그 조별 예선 4차전에서 1-5로 대패하면서 팀 분위기가 다소 침울해진 상황이다.

      토트넘의 이번 시즌 무패행진도 이색적이다. 토트넘은 맨유와의 시즌 개막 전 이후 10경기 동안 무패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또한 최근 본머스 전에서 5-1, 애스턴빌라전에선 3-1로 승리하며 득점력도 살아나고 있어 팀 기세가 좋은 편. 헤리 케인, 뎀벨레, 라멜라 등 주전들이 연속 골을 넣는 등 컨디션이 좋은데다 부상에서 돌아온 손흥민까지 가세할 예정이기 때문에 아스널에게 쉽게 경기를 내주지 않을 가능성이 크다. 다만 최근 3년간 상대전적에서 아스널에 1승1무4패로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는 점을 고려해 조심스런 예측이 필요한 한판이다.

      한편 EPL의 강호 맨체스터유나이티드는 웨스트브롬위치를 가볍게 제압할 것이란 토토팬들의 예측이 80.57%로 압도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맨유는 최근 리그 경기에서 맨시티전 0-0 무승부에 이어 크리스탈팰리스전에서도 0-0 무승부를 거두며 골 가뭄에 시달리고 있다. 시즌 초반 11경기 동안 기록하고 있는 경기당 평균 1.4골은 EPL 출범 이후 맨유의 최저 득점 기록이다. 지난 CSKA모스크바와의 챔피언스리그 조별 예선에서 루니가 오랜만에 득점을 올리며 무득점 고리를 끊어내기는 했지만 공격수들의 최근 부진은 심각한 상황이다. 다만 이번 상대인 브롬위치에 객관적인 전력에서 앞서있기 때문에 어지러운 팀 분위기를 전환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잡아야 하는 경기다.

      상대인 브롬위치는 최근 선덜랜드, 노리치 등 하위권 팀들과의 경기에서 승점을 쌓으며 4승 2무 5패를 기록, 12위에 올라 있다. 이번 시즌 홈(1승 1무 4패)보다는 원정(3승 1무 1패)에서 좋은 모습을 보이고 있다는 점과 지난 3년간 전적에서 2승 2무 2패로 맨유와 팽팽한 경기를 펼쳤다는 점을 고려한다면 의외의 결과가 나타날 수도 있다.

      축구토토 승무패 38회차 게임은 오는 7일(토) 오후 1시35분에 발매가 마감되며, 상세한 일정은 스포츠토토 및 스포츠토토 공식 온라인 발매 사이트인 베트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young0708@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