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3-07-25 20:54:25, 수정 2013-07-25 20:54:25

    [CDU ESL 연예뉴스 잉글리시 스캔들] '오뜨 꾸뛰르 쇼' 초대 받은 전지현

    • 전지현, 국내 스타 중 유일하게 디올 오뜨 꾸뛰르 쇼 초대 받아

      배우 전지현이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크리스챤 디올(Christian Dior)’ 2013 F/W 오뜨 꾸뛰르 쇼에 초대받았다.

      요즘 들어 영화 ‘도둑들’과 ‘베를린’ 등 한국형 블록버스터 영화를 잇따라 흥행시키며 월드 스타로 발돋움한 전지현이 세계적인 럭셔리 브랜드 크리스챤 디올의 오뜨 꾸뛰르 쇼에 초대받으며 그 명성을 입증했다. 특히 한국 연예인으로써는 유일무이하게 참석하는 것으로 알려져 관심을 받고 있다.

      프랑스의 유서 깊은 패션 하우스인 크리스챤 디올은 전 세계 패션계에 지대한 영향력을 미치는 럭셔리 브랜드다. 이번 F/W 오뜨 꾸뛰르 쇼는2012년부터 디올의 아티스틱 디렉터로 임명된 라프 시몬스(Raf Simons)의 세 번째쇼로 각계 각층의 유명인사들이 참석할 것으로 알려졌다. 그 중 전지현은 한국 여배우 대표로 참석하게되어 전세계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전지현은 쇼 참석을 위해 오는 30일 프랑스 파리로 출국할 예정이다.

      한준호 기자

      Jeon Ji Hyun is the only Korean celebrity who is invited to the Dior Haute Couture show.

      An actress Jeon Ji Hyun is invited to the ’Christian Dior’ 2013 F/W Haute Couture show in Paris, France.

      As the Korea blockbuster movie ’Thieves’ and ’Berlin’ etc were successful, she developed as a world star. She is invited to the show, so she proved her reputation. She’s been receiving attention since she is the only Korean celebrity who will participate to it.

      Christian Dior is a luxurious brand which has an effect on the fashion industry in the world and historic fashion house of France.

      This F/W Haute Couture show is Raf Simons’ third show who was appointed as an artistic director of Dior since 2012.

      Celebrities from all levels of society will attend the show. It’s expected that she will be the focus of the public attention because she’s the representative of Korean actress.

      Meanwhile, she’s going to Paris, Fance in order to attend the show on July 30.

      * reputation 명성

      * receive attention 주목받다

      * all levels of society 각계각층의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