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3-07-08 20:56:30, 수정 2013-07-08 20:56:30

    [CDU ESL 연예뉴스 잉글리시 스캔들] 싸이, 이승철 신곡 글로벌 홍보 '눈길'

    • 가수 싸이가 이승철의 신곡 ‘사랑하고 싶은 날’의 글로벌 홍보에 나서 눈길을 끌고 있다.

      싸이는 14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If ya wanna hear the best voice from Korea, Try this from Lee SeungChul(한국 최고의 목소리를 듣고 싶다면 이승철의 이 음악을 들어보시길)’이라는 글과 함께 지난 14일 선공개된 이승철 정규 11집 수록곡 ‘사랑하고 싶은 날’의 뮤직비디오 링크를 게재했다.

      싸이와 이승철은 가요계 선후배이자 ‘슈퍼스타K4’ 당시 함께 심사위원으로 활동해 남다른 우정을 자랑하는 사이로 싸이는 국제 가수답게 트위터에 한국의 국민가수인 이승철의 신곡을 홍보하며 글로벌 홍보전도사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어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 특히 이승철의 ‘사랑하고 싶은 날’은 14일 정오, 발매와 동시에 전 음원차트 1,2위를 올킬한데이어 싸이의 글로벌 홍보로 해외 팬들에게도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한편, 이승철은 오는 18일 4년만에 정규 11집 ‘MY LOVE’를 발매할 예정이다.

      윤기백 기자

      Psy is promoting a Lee Seung Chul’s new song ’The day that I’d like to love’ globally.

      It catches our eyes that a singer Psy is promoting a Lee Seung Chul’s new song ’The day that I’d like to love’ globally.

      Psy linked a Lee Seung Chul’s music video of the 11th album ’The day that I’d like to love’, which was open in advance last June 14, with the message ’If you wanna hear the best voice from Korea, Try this from Lee Seung Chul’ through his twitter last June 14.

      Psy and Lee Seung Chul are the senior-junior relationship in the world of singers. They worked as juries together when they appeared on ’Super Star K 4’, so their relationship is special. He’s doing a role as a global ambassador well by promoting Lee Seung Chul’s new song on his twitter like an international singer. It’s heartwarming. Lee Seung Chul released ’The day that I’d like to love’ at noon last June 14, and swept the music charts taking No.1 and 2. It’s being received hot response from fans abroad by Psy’s global promotion.

      Meanwhile, Lee Seung Chul is planning to release 11th album ’MY LOVE’ in four years last June 18.

      * catch one’s eye 눈길을 끌다

      * in advance 미리

      * do a role 역할을 다하다

      * heartwarming 훈훈한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