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3-01-25 18:37:34, 수정 2013-01-25 18:37:34

    '섹션' 주원, 10살 연상 최강희에게 "너무 귀엽다" 사심 고백

    • ‘섹션TV 연예통신’이 단 2회 만에 16%라는 시청률을 자랑하며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한 MBC 새 수목드라마 ‘7급 공무원’의 주인공들과 유쾌한 만남을 가졌다.

      연하남 전문 여배우 최강희는 상대 배우들의 나이가 점점 어려지고 있다고 말하며 “귀여운 표정이나 연기를 할 때, 연하 앞에서 하면 더 쑥스럽다”고 말했다. 이에 주원은 “난 누나가 너무 귀여운데”라고 깜짝 사심을 고백해 주위의 질투 어린 시선을 받았다.

      한편, ‘7급 공무원’ 방송 후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고 있는 그룹 2PM의 멤버 찬성은 정극 첫 출연임에도 불구하고 연기 지적에도 기죽지 않는 긍정적인 면을 보여 최강희와 주원 등 선배 연기자들을 놀라게 했다는 후문. 이에 주원은 “뭐 저런 놈이 다 있나”라고 생각했다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7급 공무원’의 주역들이 직접 들려주는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와 귀여운 시청률 공약까지 25일 저녁 8시 50분 ‘섹션TV 연예통신’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기백 기자 giback@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