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3-01-02 13:23:06, 수정 2013-01-02 13:23:06

    김준수, 2만1000명 감동 시켰다…연말 콘서트 성료

    • 3일 동안 총 2만1000명을 감동 시킨 황홀한 오케스트라 라이브 콘서트 그 무대 위에 김준수(XIA)가 있었다.

      2012 가장 영향력 있는 솔로 앨범 활동을 한 JYJ의 김준수(XIA)가 지난 12월29일부터 31일까지 코엑스 D홀에서 뮤지컬과 발라드 콘서트가 결합 된 아주 특별한 콘서트를 열었다

      아이돌 최초로 단독 공연에 올 라이브 오케스트라와 함께한 100% 라이브 콘서트의 반응은 상상 이상이다. 모든 무대에 혼신의 힘을 다해 가창 하는 김준수의 감동 라이브에 매 곡마다 객석에서 우뢰와 같은 함성이 터져 나왔고 공연장을 빠져 나가는 관객들의 표정은 황홀경 그 자체였다.
      120분의 공연에서 김준수(XIA)는 자신의 출연작인 ‘모차르트’ ‘천국의 눈물’ ‘엘리자벳’의 주요 넘버들을 오케스트라와 완벽하게 재현하고 배우 김선영과 함께 감동적인 갈라 무대를 만들었던 뮤지컬 테마를 시작으로 ‘사랑이 싫다구요’ ‘사랑은 눈꽃처럼’ ‘알면서도’ ‘Thank you for’ 등 2012년 사랑 받았던 자신의 발라드 곡들과 ‘누난 내여자니까’ ‘정말’ 등 기존에 사랑 받았던 곡들을 편곡해서 부르며 특별한 무대를 꾸몄다.

      앵콜 뒤에 이어지는 특별 공연도 김준수(XIA)다웠다. 김준수는 13개 월드 투어로 사랑 받은 정규 앨범 타이틀 ‘타란탈레그라(TARANTALLEGRA)’를 어쿠스틱 버전으로 편곡해 부르고 무대 전환 뒤 강렬한 퍼포먼스를 선보여 관객들에게 열광적인 환호를 받았다.
      이번 공연은 성악 코러스와 오케스트라가 함께 웅장한 뮤지컬 무대 그대로를 재현하고 밴드와 팝 코러스가 합류해 김준수 정규 앨범의 발라드 곡과 큰 사랑을 받았던 OST등을 선사 하는 등 120분간 관객들의 눈과 귀를 감동 시키는 완벽한 무대였다. 김준수는 공연 내내 폭발적인 가창력과 관객들의 마음을 움직이는 탁월한 감정 표현으로 매 무대 뜨거운 박수와 환호를 받았다. 또한 김준수는 노래하는 무대 외에도 거의 모든 시간을 무대에 머물며 관객들과 많은 이야기를 나누었고, 시종일관 위트 넘치는 모습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김준수(XIA)는 “제 노래를 사랑해 주시고 제 공연에 달려와 주시는 모든 분들에게 제가 할 수 있는 선물은 언제나 최선을 다해 멋진 무대를 보여드리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3일 동안 너무나 행복한 시간이었다.” 라고 말하고 “저의 노래를 사랑해 주시는 분들은 여전히 저를 아껴주실 거라는 확신이 있었고 그래서 월드 투어를 지나 연말 콘서트까지 오게 된 것 같다. 그런 감사함 그리고 2012년 한 해 동안 내가 무대에서 꾼 꿈 그 가슴 뛰는 감정들을 관객들과 나누고 싶었고 그런 무대를 갖게 되어서 3일 동안 너무 벅차고 행복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최정아 기자 cccjjjaaa@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