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 고민 상담

시집간 딸이 친정에 와서 남편이 바람을 피워 속상하다고 아버지에게 하소연하면서 대처 방안을 물었다. 잠자코 듣고 있던 아버지가 고개를 저으며 조언했다.

“이 문제는 아무래도 나보단 너희 엄마에게 물어보는 게 더 나을 거 같구나. 엄마가 이런 상황에 대해서 아주 잘 알고 있거든….”

▲ 매표 의혹

부정선거 의혹과 관련된 조사를 받기 위해 농부가 연행됐다.

“당신 표를 팔았지요?”하고 검사가 물었다.

“천만에요. 난 그 사람이 마음에 들었기 때문에 찍어줬을 뿐이라고요”라고 농부는 항변했다.

“그 사람으로부터 100만원을 받았다는 확실한 증거가 있어요!” 검사가 말했다.

“글쎄올시다.” 농부는 잠시 생각하다가 당당하게 말했다.

“누군가 나에게 100만원을 준다면 그 사람이 마음에 드는 게 뻔한 이치가 아닌가요?”

<야후 재미존 제공 (kr.fun.yahoo.com)>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섹시한 뒤태 자랑하는 배우 나나
  • 섹시한 뒤태 자랑하는 배우 나나
  • 다소곳한 이유리
  • 박신혜,'살아있다, 즐겁게 촬영했어요'
  • 깜찍한 배우 천이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