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 사이즈

어느 남편이 결혼하고 처음으로 부인의 생일선물로 바지를 사주기로 마음먹고 백화점에 들어갔다.

“아가씨. 여성용 청바지 하나 주세요.”

판매원이 물었다.

“사이즈가 어떻게 되시죠?”

그러자 남자가 대답했다.

“그건 잘 모르겠고…. 29인치 텔레비전 앞을 지나갈 때면 화면이 안 보이는데요.”

야후 재미존 제공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한소희, 촬영장에서도 빛나는 외모
  • 한소희, 촬영장에서도 빛나는 외모
  • 시크릿넘버 데니스
  • 정소민 '깜찍한 손인사'
  • 제니, 침대 위 ‘셀프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