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1-06-15 21:25:39, 수정 2011-06-15 21:25:39

    [SW유머방] 휘파람 外

    • ▲ 휘파람

      어떤 유치원에서 오줌이 마려우면 선생님 휘파람을 불고 싶어요라고 하기로 하였다

      어느 날 한 아이가 집에 와서 엄마 아빠와 잠을 자는데 오줌이 마려웠다

      아빠 휘파람이 불고 싶어요

      밤에 무슨 휘파람을 부니? 그냥 자

      그러자 아이는 꾹 참았다 그러나 얼마 안가 정말 참지 못할 지경이 되었다

      아빠 휘파람이 불고 싶어요

      아빠는 슬슬 귀찮아졌다 그래서 아이보고 하는 말

      그럼 아빠 귀에 대고 살

      ▲ 끼리끼리

      교도소에 면회 오는 친구가 한 사람도 없는 죄수가 있었다

      간수가 그 이유가 무엇인지 알고 싶어 물었다

      밖에서 얼마나 사람들을 괴롭혔으면 면회 오는 친구가 하나도 없냐?

      죄수는 멋쩍게 씩 웃더니 대답했다

      당연하죠 어릴 때 친구 초등학교 친구 중학교 친구들이 모두 여기 같이 있는 걸요

      (야후 재미존kr.fun.yahoo.com 제공)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