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12-05 03:00:00, 수정 2017-12-05 03:00:00

신한은행, VISA B2B 커넥트 사업 참여

  • [스포츠월드=강민영 기자] 신한은행은 글로벌 결제 전문 기업인 VISA의 해외 기업송금 서비스 ‘VISA B2B 커넥트(Connect)’의 시범사업 참여 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VISA B2B 커넥트는 VISA의 글로벌 네트워크와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미국 벤처기업 체인과 공동개발한 국제 송금 서비스로 현재 시범사업 프로젝트가 진행중이다. 이번 사업에는 미국·싱가포르·필리핀 등에 위치한 세계 유수의 금융기관들이 참여할 예정으로, 국내 은행 중에는 신한은행이 유일하게 참여한다.

    VISA B2B 커넥트는 기존 SWIFT 망을 이용한 해외송금이 관련서류 검토 및 승인 등 제반 절차로 최소 2~3일의 시간이 소요되는 것과 달리 실시간 국제 송금 서비스가 가능하며, 내년 상용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중계은행의 개입이 없어 실시간 자금 추적 가능 및 사기피해 예방의 이점도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VISA B2B 커넥트는 빠른 송금과 간소해진 절차로 기업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보다 편리하고 안정적인 서비스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시범사업 공동 참여자인 신한카드와 함께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세계 최대규모의 블록체인 컨소시엄인 R3CEV의 O/A(Open Account) 무역금융 프로젝트에 국내 은행 중 단독으로 참여하고 있으며, 국내 해운물류 블록체인 컨소시엄에도 참여하는 등 국내외 블록체인 사업에 적극적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mykang@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